DB_navi11
contactus

회사소개

  • 회사소개
  • 사업내용
  • 보유장비현황
  • 환경지킴이
  • 고객센터
DB_navi5
title
  • 공지사항
  • 환경일지
  • 견적문의
  • Q & A
  • 환경자료실
  • 검사신청절차

작성일 : 13-10-28 11:52
[환경부]대기오염물질, 아토피 피부염에 영향 끼쳐
 글쓴이 : 최고관리자
조회 : 3,243  

대기오염물질, 아토피 피부염에 영향 끼쳐
 ◇ 환경부 지정 삼성서울병원 환경보건센터 -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,


     ‘아토피 장기추적’ 18개월 공동 연구결과 발표
  - 미세먼지, 휘발성유기화합물 등 대기오염물질 농도 상승시 아토피피부염 증상 악화
 ◇ 아토피 피부염 증상 악화의 주요 요인 계절별로 달라


 □ 환경부(장관 윤성규)는 삼성서울병원 아토피 환경보건센터(환경부 지정, 센터장 안강모)와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(원장 채영주)의 공동 연구결과, 아토피피부염 증상과 대기질 간 상관성이 있음을 확인했다고 24일 발표했다.
□ 이 연구는 2009년 7월부터 2010년 12월까지 삼성서울병원 아토피 환경보건센터에 내원한 22명의 소아 환자(중간연령 35개월)를 대상으로 작성된 1,880개의 증상일지를 토대로 진행됐다.
  ※ 증상일지 : 가려움, 수면장애에 대한 정도를 0~10단계로, 피부의 붉어짐, 진물, 붓기 등을
  0~3단계로 구분하여 매일 기록 [붙임3 참고]
 ○ 환경보건센터는 이 증상일지와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측정한 25개구 대기측정소의
  오염물질 농도를 비교·분석해 증상과 대기오염물질농도 간의 상관성을 연구했다.
  ※ 대기오염 측정항목은 미세먼지(PM10, PM2.5, PM1.0), TVOC(total volatile organic compound), 
휘발성유기화합물(benzene, toluene, ethyl-benzene, xylene, styrene), 질소산화물(NO, NO2, NOx)
  ※ 상관성 분석은 증상단계 변화에 대해 일반화 선형 혼합 모형(generalized linear mixed model, 
GLMM)을 사용하여 수행
□ 그 결과, 대기 중 미세먼지(PM10), 벤젠, 톨루엔, 총휘발성유기화합물(TVOC)의 농도가 높을 경우 아토피피부염 증상이 악화되는 것으로 확인됐다.
 ○ 하루 전 환자의 아토피피부염 증상과 비교해 미세먼지(PM10)가 1㎍/㎥ 증가하면 증상이 평균 
0.4% 증가했고, 벤젠이 0.1ppb 증가하면 증상이 평균 2.74% 증가했다.
  ※ PM10의 일일 대기환경기준은 100㎍/㎥이며, 벤젠의 연평균 환경기준은 1.5ppb
  ※ 증상일지 종합점수를 토대로 통계작업을 거쳐 증상 변화율 산출
 ○ 마찬가지로 총휘발성유기화합물(TVOC)이 0.1ppb 증가하면 아토피피부염 증상이 평균 2.59% 
 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  ※ 총휘발성유기화합물 : 300여종의 휘발성유기화합물을 포함하고 대표적으로는 벤젠, 톨루엔, 자일렌 등이 포함
 □ 또한, 아토피피부염 증상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요인은 계절별로 달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.
 ○ 봄에는 온도가 낮고 스타이렌 농도가 높을수록, 여름에는 이산화질소와 톨루엔 농도가 높을수록,
  아토피피부염 증상 악화됐다.
 ○ 가을에는 온도가 높을수록, 겨울에는 미세먼지(PM2.5) 농도가 높을수록 아토피피부염 증상 
  악화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.
□ 이와 같은 연구결과는 최근 해외 유명 학술지에 게재(JACI)됐으며, 현재 알레르기 질환 분야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.
  ※ 학술지명 : Journal of Allergy and Clinical Immunology
      - JACI는 국제의학전문 학술지(Impact factor 12.047)로서 2012년 인용실적은
        알레르기 분야 23개 학술지중 1위, 면역학분야 135개 학술지중 7위임

□ 안강모 삼성서울병원 환경보건센터장은 “대기 환경인자와 아토피피부염과의 상관성이 높다는 것을 확인했다.”며 “향후 조사대상을 확대해 재분석하여 계절, 오염물질 등 환경적 요인에 의한 아토피피부염의 예방 가이드라인을 내놓을 것”이라고 밝혔다.

□ 한편, 환경부는 환경유해인자로 인한 건강피해의 규명․예방․관리를 위해 천식, 석면, 아토피 등 환경성질환 분야별로 전국 15개 환경보건센터를 지정해 2007년도부터 운영 중이다.
 ○ 삼성서울병원 아토피 환경보건센터는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과 신축 어린이집의 실내공기질에
  따른 아토피피부염 환아의 증상변화 관찰 등을 2009년~2010년도에 공동 수행한 바 있다.